최종편집 : 2017-11-12 16:42  
문화/예술/스포츠
   문화
   예술
   스포츠
 
Home > 문화/예술/스포츠 > 스포츠
  2017-02-09 16:12:52 입력
[스포츠] 양주시 효자중 김유하 선수 미국 US오픈 금메달 획득
김창수기자(toejong@hanmail.net)

 

지난 12월 “만능 품새선수라는 호칭으로 불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입니다”라고 포부를 밝혔던 김유하 선수(효자중 3년)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US오픈에서 금메달을 차지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작년 9월 페루 리마에서 열린 태권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하며 대한민국이 태권도 종주국임을 굳건히 했던 김유하 선수가 5개월만에 다시 금메달을 목에 걸며 세계 1위의 위엄을 다시 한 번 보여주었다.

美 올림픽 위원회와 美 태권도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미국 현지시간 1월 30일부터 2월 3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진행되었다.

이번 대회는 품새, 겨루기, 프리스타일 등 다양한 종목으로 개최되었다.

품새 개인전과 프리스타일 부문에 출전한 김 선수가 금메달을 따기까지 쉬운 과정은 아니었다.

작년까지 카뎃(Cadet, 12 ~ 14세)부로 출전을 하였으나 올해부터는 주니어(Junior, 15 ~ 17세)부로 출전을 했기 다른 선수들과의 나이 차이와 새로운 선수들과의 기량차이를 극복해야 했다.

김 선수는 올해 품새와 프리스타일 부문에서 큰 두각을 나타낸 덴마크의 에와 산텐센 선수를 이기기까지 박빙의 승부를 벌여야 했다.

김 선수에 비해 발차기와 마샬아츠 동작을 많이 넣은 에와 선수는 유연함과 많은 기술을 보여주었지만 완성도와 절도(대체용어)부분에서 아쉬운 모습을 보여주었다.

비교적 마샬아츠 동작은 조금 부족하였지만 절도있는 모습과 동작의 완벽함을 추구했던 김유하 선수는 에와 보다 0.03점 앞선 5.60점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 수 있었다.

목표를 이룬 김유하 선수는 “처음으로 접한 프리스타일 종목에서 실수만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첫 대회를 출전하게 되었는데 1등이라는 큰 결과를 가져오게 되어서 정말 영광이고 뿌듯하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수가 되어 큰 대회에서도 태극기를 빛내고 싶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마스터킴스 태권도 관장이자 감독인 김현규 감독은 “국내 선수가 처음으로 도전하는 종목이기에 결과보다는 과정에 만족하려 했지만 좋은 결과를 얻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더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훈련 프로그램을 만들어 올해 국내경기와 내년 국제경기에 대비하여 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US오픈을 성공적으로 마친 김 선수는 대한태권도협회, 문화체육장관기 등 다양한 품새 대회를 준비할 계획이다.

김창수기자(toejong@hanmail.net)
김창수기자 다른기사 보기
TOP
 
 
 

포토뉴스
김동근 경기도 신임 부지사 “살기 좋…
이만조 기자
양주시, 한국생활개선양주시연합회 회…
경기북부종합뉴스
의정부시의회 임호석 의원, 의정부농…
연천군, 제23대 정의돌 부군수 취임식…
동두천시, 고재학 신임 부시장 취임
포토뉴스
의정부시 왕부대찌개식당 어르신 식사…
경기북부종합뉴스
천주교 의정부교구 교정사목위원회, …
김창수기자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행복한 오…
동두천시 불현동, 또 다시 나타난 얼…
경민대 산학협력단 양주시무한돌봄행…
이윤구의농심
꿀꿀이 죽과 부대찌게
ⓒ 농시미 이윤구 선생 6.25동족상잔의 대변란을 …
의학칼럼
의정부성모병원 위장관 외과 송교영 …
‘계절의 여왕’ 봄이 시작되는 3월, 각종 제철 음식…
포토뉴스
<기고>정재종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
亡牛補牢(망우보뢰)’ 의 뜻을 아십니까? 소 잃고 외…
의
학부모 설명회
경기북부종합뉴스,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로 256, 104-301, 등록번호: 경기아50123, 신문등록일: 2010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 제보및 광고문의:070-8724-2636, 팩스:031-855-9981, E-mail: gbnews1@hanmail.net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북부종합뉴스에 개재되는 제휴기사및 칼럼등 일부내용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