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6-14 13:19  
정치/행정
   정치
   행정
   지방자치
 
Home > 정치/행정 > 지방자치
  2018-03-12 15:11:48 입력
[지방자치] 의정부시의회, 의원정수 증원 촉구 결의안 채택
의정부시의회, 제277회 임시회
경기북부종합뉴스(gbnews1@hanmail.net)


의정부시의회(의장 박종철)는 지난 39일 제27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개의하여 의정부시의회 의원정수 증원 촉구 결의안을 의결했다.


이날 결의안에는 의정부시의회 의원 전원이 참여했으며 안춘선 운영위원장이 낭독했다.

<전문>의정부시의회 의원정수 증원 촉구 결의문

경기도시군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에서 지난 36일 통보된 경기도 시군의원 의원정수 획정 및 선거구()에 대하여 의정부시의회 의원은 단순히 면적과 인구증가 편성표만 갖고 탁자 위에서 결정한 행정편의주의적인 발상에서 나온 결과물로 이러한 근시안적이고, 불합리한 획정안에 대해 절대 수용할  없다.

이에 우리 의정부시의회는 경기도 시군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에서 통보한 경기도 시군의원정수 및 선거구 획정()에 대하여 즉각적인 철회와 더불어 의원정수 증원을 강력히 요구하며, 우리의 요구사항을 전달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1. 경기도 시군의원 의원정수 및 선거구 획정()은 인구수증가와 선거구역을 기초로 지역선거구 1인당 인구수 편차를 줄이는 방향으로 조정하였다고는 하나, 지역선거구의 현황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근시안적인 의원정수획정()으로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

2. 기존 가선거구(의정부1.의정부3.가능1.흥선동.녹양동)의 의원 1인당 인구수는 33,427명으로 헌법재판소 결정에 따른 인구편차기준보다 의원1인당 인구수 하한선 16,074명에 17,353여명을 크게 초과하여 의원수를 감축할 합리적 근거가 전혀없으며, 또한 5개 행정동에 2인 선거구로 조정될시 의정활동에 따른 민의 반영의 한계와 부담으로 작용하게 되어 풀뿌리민주주의의 근간을 훼손하는 등 가선거구 의원 수 감축은 매우 불합리한 결정으로 즉각 철회하고, 정원감축없이 현행대로 유지 할 것을 촉구한다.

3. 라선거구(송산1, 송산2, 자금동)는 의원1인당 인구수가 64,619명으로 헌법재판소가 허용한계로 제시한 의원1인당 인구수 상한선 64,296명을 이미 초과하였으며, 향후 지방선거일까지 택지개발에 따른 공동주택 입주 로 최소 4,000여명 이상의 인구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향후에도 민락2지구, 고산지구의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완료에 따른 7만여 명 이상의 폭발적인 인구 증가 또한 확실시 되는 상황이므로 의원정수 2명에서 1명이 순수 증원된 3인으로 반영되어 헌법정신을 준수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4. 이번 선거구 획정안은 경기도 시군의원 정원 증원 총16명 중 경기남부는 12, 경기북부는 4(고양2, 남양주2)이 증원 된 바, 이는 경기 남.북부지역의 불평등을 심화시킬 뿐만 아니라 지역 차별을 왜곡.조장하는 원인이 될 것임이 분명하므로 이를 즉각 시정하기 바란다.

2018. 3. 9

의정부시의회 의원 일동

경기북부종합뉴스(gbnews1@hanmail.net)
경기북부종합뉴스 다른기사 보기
TOP
 
 
 

포토뉴스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 노영일 지…
경기북부종합뉴스
김동근 경기도 신임 부지사 “살기 좋…
이만조 기자
양주시, 한국생활개선양주시연합회 회…
의정부시의회 임호석 의원, 의정부농…
연천군, 제23대 정의돌 부군수 취임식…
포토뉴스
의정부시 왕부대찌개식당 어르신 식사…
경기북부종합뉴스
천주교 의정부교구 교정사목위원회, …
김창수기자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행복한 오…
동두천시 불현동, 또 다시 나타난 얼…
경민대 산학협력단 양주시무한돌봄행…
이윤구의농심
꿀꿀이 죽과 부대찌게
ⓒ 농시미 이윤구 선생 6.25동족상잔의 대변란을 …
의학칼럼
의정부성모병원, 김진우 교수 “봄이…
추운겨울이 지나가고 따뜻한 봄이 왔다.환절기에는 …
포토뉴스
<기고>안전보건공단 경기북부지사 신…
고용노동부와 안전보건공단에서는 50인 미만 소규모 …
의
학부모 설명회
경기북부종합뉴스, 경기도 의정부시 용민로 7번길 17, 607호 , 등록번호: 경기 아 51830
발행/편집인: 김영현, 제보및 광고문의:031-827-8112, 팩스:031-855-9981, E-mail: gbnews1@hanmail.net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북부종합뉴스에 개재되는 제휴기사및 칼럼등 일부내용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수 있습니다.